Login Sign Up
배가본드
또 다시도전을 합니다 이게 인생 이죠 : 49 일째

눈썹문신

까치산에선 각종정보들이 넘쳐난다.

여러계층 사람들과 어울려 대화하다 보니 각종 정보가 전달된다.

60대 줌마네명이 눈썹문신을 하고 나왔다.

까만눈썹문신으로 만드니 한결 얼굴이 돋보인거 같다.

-아니 갑자기 이런 예쁜모습을 어디서 했어요?

눈썹문신했구먼요?

-네 우리들 4명이 직접 찾아가 했죠 일인당 10만원이니 무척 싼겁니다

집에서 하는건데, 이 분이 전에 강남성형외과서 근무해서 잘 해요

보통 미장원서 하면 적어도 20인데 10이면 싸죠 어때요 이쁘죠?

-네네 미인 만드셨네요.

 

그게 발단이 되어 남자둘과 여자 한분이 다시 그곳에서 문신하기로 했다.

2월 5일 오전중 예약했다.

파주운정역으로 가면 차 갖고 나온단다.

-무슨 남자가 문신해요? 그대로 보아도 좋은데....

3월23일 세현의 결혼식이라 미리 가꾸어야 한다.

그 날엔,

신랑의 아버지로써 주례사대신 당부말씀을 해야 한다.

비록 짧은 시간이지만, 하객들앞에서 뭣인가 멎져보여야 한다는 부담감.

기왕이면 가꿀건 가꿔 빛나는 자리를 마련해야 하는거 아닌가?

 

-헌데 그 집이 싼데 기술이 좋은지는 두고 보아야죠?잘 하는거 같아요?

-네 제가 이거 한지 벌써 6개월 지났는데 그대로입니다 그래서 내가 추천했기에

이 분들이 다가서 한거죠.

내가 못한집엘 델고 가면 욕을 먹는데 어떻게 소개하겠어요.

 

생애 첨으로 한번 해봐야지

세현의 결혼만 아니라면 미룰수도 있는데....

일단 한번 해봐야지 그 결과는 후에 나타날거고...

 

<이미지 >관리로 한다고 하면 와이프가 뭐라고 할까?

자기도 한다고 하면 델고 가야지.

그런 멋엔 관심이 없으니까 기대는 안하지만...

 

 

 

 

 

 

 

 

 

 

 

 

 

 

 

 

 

 

 

 

 

 

 

 

 

 

 

 

 

 

 

 

 

 

 

 

 

 

 

 

 

 

 

 

 

 

 

 

 

 

 

 

 

 

 

 

 

 

 

 

 

 

 

 

 

 

 

 

 

 

 

 

 

 

 

 

 

 

 

 

 

 

 

 

 

 

 

 

 

 

 

 

 

 

 

 

 

 

 

 

 

 

 

 

 

 

 

 

 

 

 

 

 

 

 

 

 

 

 

 

 

 

 

 

 

마중물
2024-02-01 07:38:26

다른 이들 한 모습이 괜찮아 보이셨다면 잘 했다 생각되실 듯 합니다..
저는 첨에 부자연 스러우면 어떡하나 싶어서 아주 아주 자연스럽게 해 달라 주문을 했더니
1년이 지나니 좀 옅어져서 재터치 할까 생각 중입니다.
진즉에 할 걸 싶었답니다.
그 동안 두 눈썹 똑 같이 그리기 어려워서 바쁘게 화장할 땐 스트레스 좀 받았는데
얼마나 편한지 모릅니다.
잘 되시기를 바랍니다
배가본드
2024-02-01 18:57:41

그런곳에서 하지 말라는 딸의 말을 무시할수없어 못했어요.
다들 자연스럽게 보여서 할려고 했는데 왜 그렇게 못하게 하는지...
딸 바보아빤거 같아요
아마도 잘못해서 보기 흉하게 보일까봐 그런거 같았어요.
이젠, 아무말 없이 해 버릴까 해요.
좋은 곳에서 하신 모양입니다 자연스럽다고 하니까요 건강하시죠? 감사합니다.
Write Reply

Diary List

12 1899 사랑과 고독, 그리고... 6956 독백 98

History

Kishe.com Diary
Diary Top Community Top My Informaton